2010년 7월 15일 목요일

[닉시클럭 3/n] 드라이버+디코더; PCB 돈질 해 보기 :)

온라인 전자부품 매장을 뒤적이다 보면 "LED 드라이버"나 "모터 드라이버" 같은 드라이버 모듈(또는 칩)을 파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. 여기서의 드라이버는 -SW에서 말하는 드라이버가 아니라- 전류를 땡겨(drive)주거나 전원을 끌어(drive)주는 역활을 하는 모듈입니다.


아두이노의 출력핀은 20mA까지 전류를 제공해 주기 때문에 하나의 LED핀에 여러개의 LED(각 20mA씩)를 연결하면 LED의 밝기가 낮아지거나, 아두이노가 터질 수 있기 때문에 아두이노의 핀으로 드라이버 모듈을 제어하는 것이에요.


전류를 끌어줘야 하는 것(LED)들이 많아지면 TR들을 쓰는 것보다 하나의 드라이브 칩을 쓰는게 편해 집니다.



이자슥이 TR 10개 들어갈 구멍을 (30개) 직접 뚫어봐야 아~ 세발낙지도 낙지구나 할끄야!?



닉시시계들의 회로들을 찾아보면 74141 드라이브 칩을 사용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. 하지만 이 칩도 닉시관 처럼 수급이 불안정해서 보통의 디코더와 TR들을 사용해 드라이버를 구성해 보기로 했습니다.